메뉴

미생힐링뮤지컬 <파이팅콜>, 대학로 중심에서 파이팅콜을 외치다!

URL복사

미생힐링뮤지컬 <파이팅콜>

대학로 중심에서 파이팅콜을 외치다!

 

지난 20일, 뮤지컬 <파이팅콜> 팀은 혜화역 웰컴대학로 티켓 박스에서 ‘웰컴대학로 미니 콘서트’  세 번째 공연에 출연하였다. 

  한국관광공사에서 주최하는 웰컴대학로는 대학로를 ‘한국의 브로드웨이’로 전 세계에 알리고, 관광 콘텐츠로 소개하기 위해 2017년부터 매년 가을 대학로에서 열리는 공연관광 축제다. 올해는 역대 최대 70개 공연들이 참여해 개막식, 웰컴씨어터 릴레이쇼, 외국인 특별공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마련 됐다.

 

  그 중 하나인 ‘웰컴대학로 미니 콘서트’는 현재 서울 대학로에서 공연 중인 연극 및 뮤지컬 배우들이 직접 출연하여 연극 주요 장면 재연이나 뮤지컬 OST를 시민 여러분에게 부담 없이 선보일 수 있도록 마련된 길거리 버스킹 공연이다. 그 세 번째 순서로, 대학로 뮤지컬 <파이팅콜> 팀이 출연하게      된 것이다.

  그 날 뮤지컬 <파이팅콜> 팀은 김준식 배우(안지호 役)와 김지아 배우(지효 役) 외 12명 배우진이  총출동하여 뮤지컬 <파이팅콜>의 주요 넘버(OST)를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뮤지컬 <파이팅콜>의 메인 넘버인 ‘출근하기 싫어’와 ‘빛이 날거야!’, 신입사원 지호의 솔로곡인   ‘마지막 기회’, 중소기업 대리 지효의 솔로곡인 ‘그런 기분 알아요?’ 등 총 4곡을 선보였다.

 

  뮤지컬 <파이팅콜>은 연극영화과 출신 신입사원 안지호가 첫 출근 임무로 퇴사한 대리 지효를     회사로 복직시키는 과정에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룬 뮤지컬로, 대한민국 청춘 미생들이 공감할 수  있는 취업준비생의 이야기와 점점 나 자신을 잃어가는 회사원, 꿈을 위해 열심히 달리는 청춘들의   이야기를 담은 ‘미생힐링뮤지컬’이다.

 

  현재 뮤지컬 <파이팅콜>은 대학로 열린극장에서 10월 4일부터 11월 30일까지 시즌 3 공연을 진행 중이며, <수상한 흥신소>, <뉴 보잉보잉> 등에 출연한 정의철 배우(박과장 役)와 <연극 작업의 정석> 등에 출연한 윤미소 배우(지효 役)가 출연한 것으로 화제가 되고 있다. 





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민정-이상엽, 두 사람의 달콤한 순간!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한 번 다녀왔습니다’ 속 이민정과 이상엽이 설렘 가득한 분위기를 발산한다. 내일(5일) 방송되는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 93, 94회에서는 여행을 떠나 즐거운 시간을 만끽하는 이민정과 이상엽의 모습이 그려진다고 해 이목이 집중된다. 앞서 방송에서는 송나희(이민정 분)가 윤규진(이상엽 분)에게 프러포즈를 건네 보는 이들에게 흐뭇한 웃음을 선사했다. 윤규진이 과거 프러포즈 당시 건넸던 “마지막 네 편이 되어줄게” 멘트를 송나희가 건넨 것. 그런가 하면 상견례 도중 복통을 호소하던 송나희가 갑작스럽게 쓰러져 뜻밖의 충격을 안겼다. 이에 그녀가 쓰러진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증이 치솟고 있는 상황. 이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에는 송나희와 윤규진이 함께 여행을 떠나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순간이 담겨있다. 햇살 좋은 공원에서 나란히 앉아 이야기를 나누는 두 사람의 얼굴에는 환한 미소를 띠고 있어 보는 이들의 심장을 간질거리게 한다. 장소를 불문하고 마주한 서로에게 지어 보이는 행복한 표정과 다정한 눈빛에서는 더욱 깊어진 사랑을 엿볼 수 있게 한다. 두 사람은 데이트 내내 달달한 기류를 형성해 보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