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꽃길만 걸어요" 최윤소 첫 촬영현장 공개!

최윤소, 열혈 전업 주부 강여원으로 완벽 변신 “밝고 씩씩한 에너지 받아가세요”
‘꽃길만 걸어요’ 최윤소, 가을을 부르는 촬영 현장 첫 스틸 “사랑스럽고 강인한 여성”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꽃길만 걸어요’의 배우 최윤소가 열혈 주부 강여원으로 완벽 변신, 색다른 변신을 예고했다.

‘여름아 부탁해' 후속 KBS 1TV 새 저녁 일일드라마 ‘꽃길만 걸어요’ 제작진이 여주인공 강여원 역을 맡은 최윤소의 촬영 현장을 공개해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꽃길만 걸어요’는 진흙탕 같은 시댁살이를 굳세게 견뎌 온 열혈 주부 강여원과 가시밭길 인생을 꿋꿋이 헤쳐 온 초긍정남 봉천동의 심장이 쿵쿵 뛰는 인생 리셋 드라마다.

극중 최윤소는 고집 센 시어머니와 바람 잘 날 없는 사고뭉치 시댁식구들의 비위를 딱딱 맞추면서 동시에 육아, 살림, 재테크까지 완벽하게 해내는 A급 며느리이자 열혈 주부 강여원 역을 맡아 열연한다.

특히 기존 작품에서 보여준 화려하고 센 이미지를 벗어 던진 최윤소의 색다른 주부 변신에 기대가 모아진다. 이와 관련 공개된 사진 속 최윤소는 고된 시집살이 속에도 결코 시들지 않는 사랑스러움을 간직한 강여원의 매력을 고스란히 담아내고 있다.
아무렇게나 묶어 올린 헤어스타일과 단정하다 못해 심플한 니트 옷차림으로도 감출 수 없는 청순한 미모가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그런가 하면 또 다른 사진에서는 카페 안으로 들어온 강여원이 두리번거리는 모습이 포착돼 과연 그녀가 누구를 만나기 위해 온 것인지 해당 장면에 대해 호기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1년여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한 최윤소는 “강여원은 사랑스럽고 강인한 여성”이라며 “기존에 맡아온 역할과는 180도 다른 캐릭터라서 저 역시 새로운 변신에 많이 설렌다. 엄마로서, 주부로서 또 한 명의 여성으로서 밝고 씩씩하게 살아가는 그녀의 긍정 에너지가 안방극장 시청자분들께 전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최윤소의 촬영현장이 공개되면서 기대감을 한층 상승시켜가고 있는 ‘꽃길만 걸어요’는 KBS 1TV 저녁 일일드라마 ‘여름아 부탁해' 후속으로 오는 28일 저녁 8시 30분 첫 방송될 예정이다.




"너는 내 운명" 김동욱 PD 최수종 합류…국민 사랑꾼의 모습 다시 한 번 보여드릴 수 있...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연예계 대표 잉꼬부부 최수종♥하희라 부부가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을 다시 찾는다. 최수종♥하희라 부부는 지난 해 초 ‘너는 내 운명’에 출연해 ‘수라부부’라 불리며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낸 바 있다. 특히, 두 사람은 결혼 생활 동안 단 한 번의 부부싸움도 없었을 정도의 남다른 부부 금슬로 많은 이들의 부러움을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최수종, 하희라는 결혼 25주년을 기념, 감동적인 은혼 여행으로 방송 당시 큰 화제를 모았다. 그랬던 최수종♥하희라 부부가 약 1년 7개월 만에 다시 ‘너는 내 운명’에 합류 소식을 알려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너는 내 운명’의 연출을 맡은 김동욱 PD는 “윤상현, 조현재, 인교진 등 이제껏 많은 사랑꾼들이 있었지만, 최수종 선배님의 애정 앞에서 모두들 무너졌다”라며 “대한민국 국민 사랑꾼의 모습을 다시 한 번 보여드릴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다시 돌아온 최수종♥하희라 부부의 애정 가득한 일상은 10월 21일(월)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너는 내 운명’은 오는 14일부터 2주간 120분 특별 편성된다. 더욱 풍성하고 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