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동네변호사 조들호2, 종영 D-1, 원더우먼 이민지, 만생교 성전에서 오열한 사연은?!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이민지의 오열로 만생교 성전이 아수라장이 된다.

오늘 25일 밤 10시에 방송될 KBS 2TV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이하 ‘조들호2’) 37, 38회에서 ‘만생교 경전 323페이지’의 비밀을 풀기 위한 윤소미의 열혈 활약이 펼쳐진다.

앞서 만생교 교주 이재룡은 법정에서 대산복지원과 국일그룹의 비리를 증명할 음성파일이 있음을 밝혔고, 이자경에게 독살 당했다. 죽기 직전 USB 위치를 묻는 조들호에게 ‘만생교 경전 323페이지’라는 힌트만 남겨 사건은 더욱 미궁 속으로 빠져들고 말았다고.

국일그룹을 불법 해킹 했다는 혐의로 압수수색까지 당한 조들호 사단에게 USB는 마지막 희망이나 다름없는 셈. 이런 가운데 만생교를 찾아간 윤소미가 눈물을 쏟아냈다고 해 그 사연이 주목된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윤소미의 오열 모습과 간부로 보이는 이에게 무언가를 설명하는 다급한 상황이 담겨있다. 충격적인 사실을 맞닥뜨린 것인지 그녀가 서럽게 눈물을 흘린 이유가 궁금해지는 상황. 하지만 여기에는 모두를 깜짝 놀랄만한 반전이 숨겨져 있다.

특히 조들호의 수제자로 내공을 차곡차곡 쌓아올린 윤소미가 이제는 조들호 보다 더한 무대포 깡으로 현장을 종횡무진 한다고. 예리한 감은 물론 거침없는 행동력까지 조들호 사단의 원더우먼으로서 열혈 활약을 펼칠 오늘 25일 방송이 기대된다.

한편, 조들호는 믿었던 동생의 배신과 압수수색이란 이자경의 강한 어택으로 위기에 처하게 됐다. 종영까지 4회만을 앞둔 현재 과연 조들호는 전투력 최고치의 이자경을 반격할 수 있을지 또한 윤소미는 USB를 찾고 조들호에게 힘이 될 수 있을지 오늘 25일 밤 10시에 방송될 KBS 2TV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 37, 38회가 기다려진다.




편의점 샛별이, 전체 미니시리즈 드라마 시청률&시청자수 1위 기록!누적 클립 조회수 2,...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SBS ‘편의점 샛별이’가 가구 시청률, 남녀 시청자수에서 현재 방영 중인 모든 미니시리즈 드라마 경쟁작들을 누르고 1위를 기록, 시청자들의 웃음을 책임지고 있다. 지난 4일부터 5일까지 방영된 ‘편의점 샛별이’ 5,6회의 평균 시청자수가 82만 1천명을 기록하며 지난 한 주간 방송된 전 채널 미니시리즈 드라마 중 시청자수 1위를 차지했다. 이어 67만 5천명의 시청자수를 기록한 MBC 수목드라마 ‘꼰대인턴’이 2위, 67만 3천명의 시청자수를 차지한 tvN ‘사이코지만 괜찮아’가 3위에 올랐다. 또한 5일 방송된 SBS ‘편의점 샛별이’는 6회는 수도권 가구 시청률 8.7%를 나타냈고, 분당 최고 시청률은 9.8%까지 치솟으며, 동시간대 시청률 1위, 전체 미니시리즈 1위를 차지해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입증했다. ‘편의점샛별이’의 화제성 역시 동영상 조회수는 2,000만 뷰를 넘는 수치를 기록하며 그 뜨거운 반응을 입증했다. 시청자수 전체 1위 등극과 더불어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받는데는 생활밀착형 공간 편의점을 배경으로 예능을 뛰어 넘는 시원한 웃음과 뭉클한 감성이 섞인 스토리와 유명 영화, 드라마의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