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에이치컨템포러리갤러리, 떠오르는 작가의 특별한 전시회 ‘SEEA 2021’ 개최

URL복사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에이치컨템포러리갤러리는 10월 1일부터 10월 9일까지 예술의 전당 3, 4관에서 'SEEA 2021(Special exhibition for emerging artist)'가 개최된다고 밝혔다.

신진작가 특별 전시인 SEEA는 'Special exhibition for emerging artist'의 약자로, 에이치컨템포러리갤러리가 주최한다.

2018년도에 성남아트센터에서 처음 시작한 SEEA는 2019년도엔 송민호 작가 데뷔로 많은 관심을 받았다. 2020년도에는 코로나19 이슈로 인해 개최하지 않았다.

올해는 문화 중심인 예술의 전당 2층 전관에서 보다 규모 있고, 수준 높은 전시로 진행된다. 지난해 SEEA를 기다렸던 관람객 수요와 현재 미술계의 관심이 더해져 올해 진행되는 SEEA 2021은 더욱 주목받는 전시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전시에서는 80여 명의 유망한 작가가 참여한다. 엄선된 작가들로 구성된 대규모 기획 전시로, 이번 전시에서 우리나라 예술의 미래인 신진 작가들의 작품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

참여 작가는 강신규, 구건형, 구나영, 권수경, 김규비, 김도영, 김려원, 김리브가, 김수미, 김수정, 김우중, 김원지, 김유경, 김유연, 김지니, 김지혜, 다이애나리, 레아정, 몰리킴, 민백, 박경린, 박소정, 박지원, 배은경, 백영진, 벨루가, 비홉, 성주이, 송정현, 신예진, 아바, 안교범, 안소영, 안온, 안인경, 안정윤, 양도혁, 에시아킴, 오온누리, 왕신영, 위주리, 윤재현, 이규호, 이다예, 이동구, 이미혜, 이은경, 이인혜, 이재균, 이재훈, 이지유, 이채현, 이한주, 이현주, 이훈상, 장유미, 장은혜, 정재철, 정주하, 정진아, 정하영, 정혜승, 젠윤, 조아영, 조아윤, 좋은비, 주노, 최현민, 한기호, 한승희, 한아영, 허승희, 홍지은, 캐시리, ANSOH, HEZO, MooAlee, S.H Kim 등으로, 앞으로가 기대되는 총 78명 작가들로 구성됐다.

신진 작가의 성장과 홍보를 돕는 SEEA는 점차 많은 관람객을 유치하며, 주목할 만한 신진 작가들을 만날 수 있는 전시로 확고히 자리를 잡는 중이다. 많은 아트 페어나 장터의 형식에서 벗어나 구매를 위한 작품 관람보다 작품 관람을 위한 전시를 관객과 작가에게 선물하고자 한다.

에이치컨템포러리갤러리 담당자는 'SEEA가 매년 예술과 관객, 작가를 잇는 문화의 장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전시에 참여하는 작가들의 추후 활동에도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전시 문의는 H. Contemporary Gallery로 하면 된다.




“한식 문화를 담다” 개막식 행사 200여명의 한,중 관계자 참관 성황리 진행

지난 9월 17일~18일 중국 산둥성 위해시 경제개발특구 한락방에서 2021 한식, 문화를 담다 개막식이 한,중 정부관계자 및 기업등 내외빈과 관람객 2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성황리에 종료되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 상황에서도 국제민간문화교류의 끈을 놓지 않는 (사)한국식음료문화협회(협회장 이계홍)가 서울특별시의 후원을 받아 진행하였고 한국의 식문화와 다양한 K-Culture를 소개하기 위해 진행되며 위해시 한락방에 한국체험.홍보관을 개관하여 그 시작을 알리기 위해 진행된 행사이다. 2022년 한중수교30주년을 기념해 한국주간 행사의 일환으로 위해시한국인(상)회와 위해시 일심공익(자원봉사단체)이 함께 주관하여 그 의미를 더하였고 재외동포들에게 한국의 위상을 알리는 좋은 계기가 되었다. 개막식 행사에서 한식, 문화를 담다 홍보,체험과 개관과 한중수교30주년 기념식, 한국측의 한복 패션쇼와 K-pop 공연, 태권도 시범등 다양한 문화 행사가 진행되었으며 국제민간문화 교류의 행사로 중국측의 치파오 패션쇼와 경극, 전통악기 연주 등이 공연되 상호 문화교류의 장을 체험할 수 있었다. 특히 코로나로 인해 직접 올수 없었던 서울특별시 의회 김인호 의장의 영상 인사말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