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북토리, 출판사가 필요한 서비스 한 곳에 모은 ‘북토리Expert’ 출시

URL복사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한국학술정보의 종합 인쇄 브랜드 '북토리'가 출판사에 필요한 서비스를 한 곳에 모은 '북토리Expert' 서비스를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한 북토리Expert 서비스는 인쇄부터 마케팅, 번역까지 책 제작에 필요한 모든 출판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해당 서비스를 통해 출판사는 최적의 인쇄 제작 사양을 추천받을 수 있다. 원하는 책 사이즈를 입력하면 북토리Expert가 적합한 종이 규격과 인쇄 1면에 배열할 수 있는 최대 페이지 수를 자동으로 계산해 알려준다. 이에 동일한 제작 사양을 기준으로 인쇄하면 지금까지 인쇄한 금액과 비교할 수 있어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북토리Expert 사용 시 제작 비용이 낮아지는 이유는 주문,제작한 특별 사이즈 종이로 인쇄하기 때문이다. 종이 1장에 인쇄하고자 하는 페이지를 최대 배열하면 종이 사용량이 줄어 제작비가 자연스레 낮아지기 때문이다.

이와 함께 북토리는 전국 1만5000여 개 도서관을 대상으로 '출판 마케팅'을 지원할 계획이다. 해당 서비스를 통해 출판사는 도서관의 도서 보유 현황 자료를 확인할 수 있어 신간 도서 보유 여부 및 홍보 등 다양한 정보를 미리 확인할 수 있다.

또한 북토리는 네이버 파파고 기반의 인공지능(AI) 일본어 번역 서비스를 제공한다. 자체 개발한 프로그램을 활용해 일본어 인디자인 형식의 도서 파일을 한국어 인디자인 번역 파일로 자동 생성해 편집,교정 작업의 번거로움을 대폭 줄였다.

북토리 담당자는 '국립 도서관뿐만 아니라 초,중,고,대학 도서관, 전문 도서관, 작은 도서관 등 도서관의 인프라가 확대되고 있는 추세'라며 '북토리Expert를 도서관 타깃의 출판 유통 플랫폼으로 활용하면 판매 채널을 다각화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19 상황 속 오프라인 서점 이용 고객이 줄어들어 어려운 시기를 맞은 출판사에 북토리Expert가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출판사와 인쇄소가 함께 상생할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서비스와 관련해 보다 더 자세한 내용은 북토리 홈페이지 또는 출판사 플랫폼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식 문화를 담다” 개막식 행사 200여명의 한,중 관계자 참관 성황리 진행

지난 9월 17일~18일 중국 산둥성 위해시 경제개발특구 한락방에서 2021 한식, 문화를 담다 개막식이 한,중 정부관계자 및 기업등 내외빈과 관람객 2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성황리에 종료되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 상황에서도 국제민간문화교류의 끈을 놓지 않는 (사)한국식음료문화협회(협회장 이계홍)가 서울특별시의 후원을 받아 진행하였고 한국의 식문화와 다양한 K-Culture를 소개하기 위해 진행되며 위해시 한락방에 한국체험.홍보관을 개관하여 그 시작을 알리기 위해 진행된 행사이다. 2022년 한중수교30주년을 기념해 한국주간 행사의 일환으로 위해시한국인(상)회와 위해시 일심공익(자원봉사단체)이 함께 주관하여 그 의미를 더하였고 재외동포들에게 한국의 위상을 알리는 좋은 계기가 되었다. 개막식 행사에서 한식, 문화를 담다 홍보,체험과 개관과 한중수교30주년 기념식, 한국측의 한복 패션쇼와 K-pop 공연, 태권도 시범등 다양한 문화 행사가 진행되었으며 국제민간문화 교류의 행사로 중국측의 치파오 패션쇼와 경극, 전통악기 연주 등이 공연되 상호 문화교류의 장을 체험할 수 있었다. 특히 코로나로 인해 직접 올수 없었던 서울특별시 의회 김인호 의장의 영상 인사말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