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메가존클라우드, Amazon GameLift 파트너 자격 취득

URL복사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클라우드 전문기업 메가존클라우드가 아마존웹서비스(AWS)의 Amazon GameLift 파트너 자격을 획득했다고 지난 4일 밝혔다.

이번 파트너 자격을 획득한 Amazon GameLift는 멀티플레이어 게임용 클라우드 서버를 배포 및 운영하고, 확장하는 전용 게임 서버 호스팅 솔루션으로, 다양한 형태의 고객이 Amazon GameLift를 통해서 지연 시간과 사용자 대기 시간을 최소한으로 줄이고, 기존 온프레미스 배포 대비 최대 70% 비용을 절감하는 효과를 거둘 수 있다.

Amazon GameLift는 5개 대륙에 분포된 21개의 AWS 리전(서비스 지역)을 활용해 짧은 연결 지연 시간을 플레이어에게 제공한다. 이 클라우드 서비스는 다양한 게임을 지원하며, 전 세계에서 지속적으로 사용 가능한 게임 서버를 자동으로 스캔하거나, 직접 서버의 용량을 자동으로 추가해서 운영 환경을 탄력적으로 구성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메가존클라우드는 Game Cloud팀을 구성해서 Amazon GameLift를 적극 활용해 국내시장을 공략하겠다는 전략을 갖고, 게임 개발사에 필요한 게임 개발자에 최적화된 기술 지원과 효율적인 오퍼링을 컨설팅 서비스와 함께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메가존클라우드는 클라우드 서비스를 활용해 게임 비즈니스를 위한 스팟 인스턴스로 고객이 더 빠르고 저렴한 비용으로 멀티플레이어 게임 환경을 구축하고 실행할 수 있도록 지원함으로써 시장 입지를 확장하고 있다. 메가존클라우드의 Game Cloud팀은 최근 Amazon GameLift를 활용한 테스트 게임 세션을 성공적으로 진행해 온프레미스 인프라를 사용할 때보다 비용과 관리 리소스를 절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메가존클라우드 이주완 대표는 'AWS를 활용해 고객들에게 최적의 오퍼링과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는 Game Cloud팀을 통해 이번 Amazon GameLift 파트너 자격을 획득할 수 있었다. 앞으로 국내 게임 개발 고객들이 ONE-STOP으로 다방면의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메가존클라우드의 역량을 집중하겠다. 그리고 국내 게임 개발사들이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다양한 특화된 오퍼링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메가존클라우드는 지난해 메가존을 포함한 관계사와 1400여 명의 클라우드 전문 인력 함께 5400억원의 매출을 달성하고, 올해에는 상반기 실적을 집계한 결과 7000억원을 무난히 달성할 것으로 예상된다. 국내와 더불어 미국, 캐나다, 일본, 중국, 베트남, 홍콩 등 해외 현지 법인도 운영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