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번개장터, 중고거래 업계 최초 ‘정보보호 관리체계’ 인증 획득

URL복사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취향 기반 중고거래 플랫폼 번개장터가 중고거래 플랫폼 최초로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에서 부여하는 정보보호 관리체계(Information Security Management System, 이하 ISMS) 인증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ISMS 인증은 국내 최고 권위의 정보보호 인증으로, 기업의 정보보호 관리 체계가 정보보호 관리 과정과 정보보호 대책 분야의 인증 기준에 대한 적합성 평가를 통해 부여된다. ISMS 인증 획득은 시스템 개발과 운영 보안, 침해사고 관리를 비롯한 다양한 정보보호 측면에서 안정성을 확보했다는 의미가 있다.

번개장터는 '중고거래 플랫폼 서비스 운영' 범위의 80개 인증기준 평가를 통해 정보보호 관리 체계를 인증받았다. 플랫폼의 보안 안정성을 강화하고 더욱 안전한 거래 환경을 만들기 위해 ISMS 인증 준비와 후속 조치를 진행했으며, 그 과정에서 IT Security팀을 신설하고 정보보호 전담 인력을 확충해 보안정책 수립 및 시스템을 더욱더 강화했다.

번개장터는 이용자가 안심하고 거래할 수 있는 플랫폼을 만들기 위해 다각적인 보안 강화 노력을 기울여왔다. 지난해 7월에는 가입 시 2단계 본인 인증을 필수로 하는 인증 체계를 구축했고, AI 보안 전문 기업 S2W LAB과 기술 협약을 체결해 최신 보안 기술을 적용하며 사기 거래 탐지는 물론 유출된 개인정보를 이용한 가입을 차단하는 등 기술적인 부분을 더욱 강화했다.

결제 시에도 사용자가 더욱 신뢰할 수 있는 결제수단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번개장터는 비대면 거래 시 더욱 안전한 거래를 지원하기 위해 에스크로 기반 자체 안전결제 서비스 번개페이를 지원한다. 에스크로는 구매자가 제품을 받은 뒤 구매 확정을 하면 정산되는 방식으로, 사용자는 계좌번호를 비롯한 개인정보 노출 없이 안심하고 거래할 수 있다. 사용자 편의는 물론 보안성 면에서 많은 사용자의 긍정적인 반응을 끌어내며 론칭 이후 거래액이 연평균 150% 증가했고, 5월에는 전년 동월 거래액 대비 2배에 가까운 성장세를 보였다.

이동주 번개장터 CTO는 '번개장터가 중고거래 업계 최초로 ISMS 인증을 받아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중고거래 환경을 만들기 위한 첫발을 딛게 돼 기쁘다'며 '이번 ISMS 인증 획득은 번개장터가 정보보안 및 정보보호 관리 역량 강화를 위해 지속해온 노력의 결과'라고 말했다. 이어 '한 해 1조3000억원, 1000만 건 이상 거래되는 번개장터에서 정보보호 관리는 필수 과제다. 앞으로도 이용자가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플랫폼을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