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삼성전자, ‘비스포크 직화 오븐 AI’ 출시

URL복사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삼성전자가 개인 맞춤형 요리를 즐길 수 있는 '비스포크 직화 오븐 AI'를 오늘(16일) 출시한다.

삼성전자 직화 오븐은 △오븐 위쪽의 72개 에어홀에서 내려오는 강력한 열풍이 음식 표면은 바삭하게, 속은 촉촉하게 만들어주는 '직화열풍' △기름을 사용하지 않고도 튀김 요리를 할 수 있는 '에어프라이' 기능 △촉촉한 찜 요리를 위한 '3중 스팀쿠커' 기능 등을 통해 다양한 요리를 쉽고 전문적으로 할 수 있어 소비자들로부터 호평을 받아왔다.

새롭게 출시하는 비스포크 직화 오븐 AI는 차별화된 조리 성능을 그대로 유지하면서, AI 기반 개인 맞춤형 기능을 강화하고 감각적인 비스포크 색상을 추가한 것이 특징이다.

비스포크 직화 오븐 AI는 사용자의 사용 습관에 따라 모드 순서와 온도가 자동 조정되며, 새롭게 적용된 '대화형 알림창'을 통해 한국인이 좋아하는 23가지 요리의 조리 과정을 쉽게 안내해준다. 또한 자주 하는 요리의 조리법을 '나만의 레시피'로 저장해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으며, 빅스비 음성명령이나 스마트싱스 앱을 통해 온도,시간,메뉴 등을 제어할 수 있어 편리하다.

이번 신제품은 특히 'CES 2021'에서 혁신상을 받은 '스마트싱스 쿠킹' 서비스를 통해 더욱 편리한 요리 경험을 선사한다.

스마트싱스 쿠킹 서비스는 스마트싱스 앱을 통해 사용자의 음식 취향 등 데이터에 기반해 맞춤형 레시피와 식단을 추천해준다. 예를 들어 체중 조절을 원하는 소비자라면 저칼로리 식단 설정을 통해 다양한 레시피와 식단을 추천받을 수 있다.

또한 바쁜 일상에서 가정간편식(HMR)을 최적으로 조리하고 싶은 소비자를 위한 '간편식 스캔쿡*' 기능도 제공한다. 사용자가 간편식의 바코드를 스마트폰으로 스캔하면 각 식품에 최적화된 레시피와 온도,시간 등의 세팅 값이 조리기기로 자동 전송되며, 해당 간편식을 온라인으로 간편하게 쇼핑*할 수도 있다.

비스포크 직화 오븐 AI는 주방에서 비스포크 제품 간 조화를 이뤄 인테리어 효과를 높일 수 있도록 베이지, 스카이블루, 썬 옐로우와 그리너리를 추가해 총 7가지 색상으로 선보이며, 출고가는 79만원이다. 총 7가지 색상은 차콜, 화이트, 핑크, 베이지, 스카이블루, 썬 옐로우, 그리너리이다.




서울문화재단, 4차 산업혁명 기술 기반 ‘융합예술 분야’ 예술가·기획자 양성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서울문화재단이 올 한 해 AR,VR,XR 등 4차 산업혁명 기술을 기반으로 한 '융합예술' 분야를 선도할 전문 기획자 양성과 예술가들의 창작활동 지원에 나선다. 10년간 기술 기반 문화예술 창작,제작 활동을 지원하며 축적한 노하우와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대상과 프로그램 종류를 대폭 확대한다. 연말까지 기획자, 예술가, 테크니션, 청소년 등 대상별로 총 4개 맞춤형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융복합형 공연,전시 분야 전문가 양성 프로그램을 통해 70명의 기획자를 양성하고, AR,VR,XR 분야에서 창작활동을 하는 청년예술가를 선정해 최대 5000만원 상당의 교육 및 쇼케이스를 지원한다. 학교나 키움센터 등에서 교육을 담당하는 예술교육가(TA)에겐 비대면,온라인 콘텐츠 제작과 관련 기술교육을 시작한다. 청소년들이 기술 기반 예술활동을 경험해볼 수 있는 워크숍도 진행된다. 서울문화재단은 이런 내용을 골자로 올 한 해 '2021년 융합형 창,제작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히고, 4개 대상별 프로그램을 소개했다. 첨단기술이 기존 문화예술을 대체하는 수단이 아닌, 창작활동의 지속 가능성과 새로운 가능성을 이끄는 촉매제로서 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