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고스트패스, 자사 태블릿 키오스크에 파워보이스 ‘화자 인증’ 기술 적용

URL복사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핀테크 스타트업 고스트패스는 신개념 탈중앙화 본인인증 기술이 적용된 태블릿 키오스크에 파워보이스의 화자 인증 기술을 도입하는 내용의 업무 협약을 맺었다.

DID 기술에 화자 인증이 접목되면 음성 특징과 생체적 특징을 함께 대조할 수 있어 더 철저한 본인 확인이 가능하다.

화자 인증은 목소리를 통해 발화자의 고유한 생체 정보를 분석하는 기술이다. 까다롭기로 유명한 음성 인식 분야에서도 고난도 기술로 평가되며, 패스워드를 목소리로 지정하기 때문에 사칭 및 위,변조가 사실상 불가능하다.

화자 인증의 가장 큰 장점은 전화, 인터넷 등으로 원격 인증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인증 장소와 멀리 떨어진 곳에서도 간편하게 본인 인증을 할 수 있다. 현재 화자 인증은 콜센터, 고객 센터, 금융, 결제, 보안 등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폭넓게 활용되고 있다.

이번 MOU로 고스트패스는 태블릿 키오스크, 무인 상점 출입 시스템에 파워보이스의 화자 인증 기술을 적용한다. 이로써 음성 인증+얼굴의 이중 인증 시스템으로 보안이 한층 강화될 전망이다.

고스트패스는 AI 워킹쓰루 살균부스 제조 업체인 에이버추얼의 전신 살균 부스가 설치된 광주통합청사, 광주 AI 창업 캠프에도 이번 솔루션을 지원 및 적용할 계획이다. 고스트패스는 최근 에이버추얼과 MOU를 맺고 2021년 인도 및 글로벌 시장 진출을 준비하고 있다.

한편 고스트패스는 중소벤처기업부의 팁스 운영사 가운데 한 곳인 액트너랩의 투자 유치를 확정한 데 이어 최대 30억원이 지원되는 기술보증기금의 '프런티어 벤처기업'에 선정되는 등 가파른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10월 중순부터 중기부가 운영하는 '글로벌 액셀러레이팅' 참가 기업 자격으로 6주간 영국의 CYLON 창업 보육 프로그램에 참가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영국 시장 진출 전략 수립 및 협력사 발굴에 나선다.




"바람피면 죽는다" 조여정X김영대, 편의점 안 ‘수상한 그녀’와 꽃미남 스토커(?)의 만남 포착!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바람피면 죽는다' 조여정과 김영대의 편의점 안 수상한 만남이 포착됐다. '동네 백수 언니' 포스를 뿜어내는 조여정과 그런 그녀에게서 눈을 떼지 못하는 '편의점 알바생' 김영대 사이 묘한 긴장감이 흐르는 가운데, 깜짝 납치 현장도 포착돼 이들에게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오는 12월 2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바람피면 죽는다' 측은 24일 '살인 범죄 소설 작가' 강여주(조여정 분)와 '편의점 꽃미남 알바생' 차수호(김영대 분)의 수상한 만남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여주는 회색 후드 티셔츠에 선글라스까지 장착하고 '동네 백수 언니'의 포를 뽐내며 편의점에 등장해 시선을 강탈한다. 맥주와 과자 봉지를 든 그녀는 계산대 앞에서 수호의 눈길을 피하는 듯 수상한 태도를 보여준다. 수호는 그런 여주에게서 시선을 떼지 못하고 뚫어지게 쳐다본다. 편의점 구석진 곳에서 맥주에 빨대를 꽂아 마시며 유유자적 시간을 보내는 여주. 예사롭지 않은 여주를 의식하며 마치 스토커가 된 것처럼 관찰 모드에 돌입한 수호도 수상하긴 마찬가지다. 이어 편의점 바로 앞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