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나를 구하지 마세요> 소장미 가득한 보도스틸 12종 공개! 예쁘고 아프고 흐뭇한 감성 예고!

URL복사

예쁘고 아프고 흐뭇하다!

감성 가득한 보도스틸 12종 공개!

 

영화 <나를 구하지 마세요>가 풋풋하고 따뜻한 감성이 느껴지는 보도스틸 12종을 공개했다.

[감독: 정연경 | 출연: 조서연, 최로운, 양소민 | 제작: 아우라픽처스 I 배급: 리틀빅픽처스 I 개봉: 2020 9 3]

(

 

열두 살 선유 정국의 해사한 모습부터 차가운 현실 모습까지!

간직하고 싶은 비주얼 돋보이는 보도스틸 공개!

 

 

영화 <나를 구하지 마세요>가 따스한 영상미와 깊은 울림을 주는 스토리를 동시에 엿볼 수 있는 보도스틸을 공개했다. <나를 구하지 마세요>는 엄마와 단둘이 도망치듯 낯선 곳에서 살게 된 열두 살 소녀 선유’(조서연)가 전학 간 학교에서 천진난만한 소년 정국’(최로운)을 만난 후 벌어지는 이야기를 따뜻한 시선으로 담아낸 작품.

 

공개된 <나를 구하지 마세요>의 보도스틸은 같은 나이이지만 너무 일찍 철들어버린 선유와 천진난만한 정국의 상반된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첫 번째 스틸에서 종이 눈꽃을 만들어 친구들에게 보여주는 선유의 모습은 전학 후 학교생활에 적응하려는 아이의 노력을 엿볼 수 있다. ‘선유가 환하게 웃는 엄마와 함께 어딘가를 바라보는 두 번째 스틸은 낯선 곳에서 다시 생활을 시작하게 된 모녀의 기대감과 한 켠에 자리 잡은 두려움까지 느낄 수 있다. ‘선유 정국과 즐거운 한때를 보내는 장면에서는 두 사람의 해맑은 미소가 눈길을 사로잡으며, 차가운 현실에 내몰린 선유에게 용기와 위안을 전하는 정국의 따뜻한 마음이 전해진다. ‘선유가 엄마의 친구인 인경 이모를 바라보는 스틸과 어딘가를 찾아 간 듯한 스틸, 그리고 풀숲에서 귀를 막고 있는 스틸에서는 차가운 현실을 마주한 선유의 모습을 볼 수 있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물속에서 입을 막은 선유와 그런 선유를 바라보고 있는 정국의 모습이 담긴 스틸은 상황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일으키며, 아련하면서도 뭉클한 감정을 느끼게 한다. 또한 두 사람이 회전목마 앞에서 아이스크림을 먹고 있는 마지막 스틸은 동화 같은 색감과 즐거운 표정으로 영화가 전할 따뜻한 감동과 용기의 메시지를 예고한다.

 

소장하고 싶은 비주얼과 따스한 감성이 돋보이는 보도스틸을 공개한 영화 <나를 구하지 마세요> 9 3일 개봉 예정이다. 

 

 

[Synopsis]

 

아빠가 떠난 후

도망치듯 엄마(양소민)와 함께 아무도 모르는 곳으로 이사 온 열두 살 소녀 선유(조서연)

또래보다 일찍 철들어버린 선유는 엄마마저 자신을 떠날까 불안함이 앞선다.

 

전학 첫날, 말썽쟁이 정국(최로운)이는 눈치도 없이 선유 곁을 맴돌고

선유는 명랑한 정국의 모습에 조금씩 웃음을 되찾아 가는데 

 

“우리 아이스크림 먹으러 가자!”

정국의 한 마디는 선유를 구할 수 있을까?

 

 

 

 

영화 정보

        나를 구하지 마세요

        정연경

        조서연, 최로운, 양소민

        아우라픽처스

        리틀빅픽처스

        2020 9 3

 





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민정-이상엽, 두 사람의 달콤한 순간!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한 번 다녀왔습니다’ 속 이민정과 이상엽이 설렘 가득한 분위기를 발산한다. 내일(5일) 방송되는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 93, 94회에서는 여행을 떠나 즐거운 시간을 만끽하는 이민정과 이상엽의 모습이 그려진다고 해 이목이 집중된다. 앞서 방송에서는 송나희(이민정 분)가 윤규진(이상엽 분)에게 프러포즈를 건네 보는 이들에게 흐뭇한 웃음을 선사했다. 윤규진이 과거 프러포즈 당시 건넸던 “마지막 네 편이 되어줄게” 멘트를 송나희가 건넨 것. 그런가 하면 상견례 도중 복통을 호소하던 송나희가 갑작스럽게 쓰러져 뜻밖의 충격을 안겼다. 이에 그녀가 쓰러진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증이 치솟고 있는 상황. 이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에는 송나희와 윤규진이 함께 여행을 떠나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순간이 담겨있다. 햇살 좋은 공원에서 나란히 앉아 이야기를 나누는 두 사람의 얼굴에는 환한 미소를 띠고 있어 보는 이들의 심장을 간질거리게 한다. 장소를 불문하고 마주한 서로에게 지어 보이는 행복한 표정과 다정한 눈빛에서는 더욱 깊어진 사랑을 엿볼 수 있게 한다. 두 사람은 데이트 내내 달달한 기류를 형성해 보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