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69세> 메인 예고편 공개! 강렬함 그 이상의 깊은 울림

URL복사

69세’

강렬함 그 이상의 깊은 울림

메인 예고편 공개!

 

8 20일 개봉하는 영화 69세’의 메인 예고편이 공개되었다. 시선을 압도하는 강렬한 전개가 영화에 대한 호기심을 불러일으키게 만든다.

[제작: ㈜기린제작사, : ㈜엣나인필름, 감독: 임선애, 출연: 예수정, 기주봉]

 

 

영화 ‘69세’는 비극적인 상황에 처한 69세 효정이 부당함을 참지 않고 햇빛으로 걸어나가 참으로 살아가는 결심의 과정을 그린 작품이다. 

공개된 메인 예고편처럼 어느 한국 영화에서도 한 번도 다루지 않았던 장년 여성의 이야기를 통해 여성으로서, 노인으로서, 사회에서 약자가 감내해야 할 시선과 편견에 대한 화두를 던져 인간의 존엄성에 대해 생각하게 한다. 

노인이라는 이유로 피해 사실을 의심 받고, 피해자에게 오히려 조심했어야 한다고 말하는 모습이 과연 우리는 어땠을까 하고 자성하게 만든다. “고소인이 젊은 사람이라면 그 사람이 구속됐을까요?”라는 대사와 함께 무심코 당연하게 우리가 지나쳤을’, ‘당신은 나를 어떻게 보고 있습니까?’라는 문구가 묵직한 질문을 던진다. 

예고편만으로도 포기하면 안 돼요, 뭐든!”이라는 또 다른 대사처럼 어려운 고백을 시작하는, 용기를 내는 게 당연한 나이인 69세의 효정을 응원하게 될 것이다. 개봉 후 성별과 연령을 초월한 더욱 많은 관객들의 지지와 응원을 받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다양한 작품으로 인상적인 면모로 선보인 예수정 배우가 주연을 맡아 진정성 있는 연기로 인물의 감정선을 따라가게 만든다. 여기에 관록의 배우 기주봉과 김중기, 김태훈, 김준경 등 배우들의 밀도 높은 열연이 사실적인 공감을 이끄는 한편, 영화의 메시지를 호소력 있게 전달한다

연출을 맡은 임선애 감독은 주제를 다루는 신중하고 사려 깊은 자세와 통찰력으로 데뷔작이라는 것이 무색할 정도의 높은 완성도를 선보인다. 노년의 삶에 대한 사회적 편견과 인간 존엄에 대해 이야기하고 싶었다면서 영화를 통해 피해자들이 용기를 내어 이야기를 시작하고 가해자들의 존재가 수면 위로 떠오를 수 있으리라는 기대감을 전했다. 

 

‘69는 제24회 부산 국제영화제 뉴커런츠 부문에 선정돼 소개된 후 관객들의 열렬한 지지 속에 관객상을 수상했다. 이미 관객들이 인정한 깊은 울림과 폭발적 열연으로 오랜만에 만나는 한국 영화 수작의 면모를 확인시켜줄 것이다. 8 20일 개봉.

 

INFORMATION

제목: 69

영제: AN OLD LADY

감독: 임선애

출연: 예수정, 기주봉, 김준경, 김중기, 김태훈

장르: 드라마

제작: ㈜기린제작사

배급: ㈜엣나인필름

러닝타임: 100

관람등급: 15세 이상 관람가

개봉: 2020 8 20

 

STORY

“인생 그렇게 쉽게 끝나지 않아…”

69세 효정은 병원에서 치료를 받다가 29세의 남자 간호조무사에게 치욕적인 일을 당한다. 긴 고민 끝에 효정은 동거 중인 동인에게 이 사실을 알리고 경찰에 신고한다. 하지만 경찰과 주변 사람 모두 말도 안 되는 일이라며 효정을 치매 환자로 매도하고, 법원 역시 나이 차이를 근거로 사건의 개연성이 부족하다며 구속영장을 기각한다. 효정은 피해자가 더 고통 받는 현실에 굴하지 않고 용기를 내어 가해자를 향한 일갈을 준비하는데 아직 살아있는 69세의 나를, 당신은 어떻게 보고 있습니까?





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민정-이상엽, 두 사람의 달콤한 순간!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한 번 다녀왔습니다’ 속 이민정과 이상엽이 설렘 가득한 분위기를 발산한다. 내일(5일) 방송되는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 93, 94회에서는 여행을 떠나 즐거운 시간을 만끽하는 이민정과 이상엽의 모습이 그려진다고 해 이목이 집중된다. 앞서 방송에서는 송나희(이민정 분)가 윤규진(이상엽 분)에게 프러포즈를 건네 보는 이들에게 흐뭇한 웃음을 선사했다. 윤규진이 과거 프러포즈 당시 건넸던 “마지막 네 편이 되어줄게” 멘트를 송나희가 건넨 것. 그런가 하면 상견례 도중 복통을 호소하던 송나희가 갑작스럽게 쓰러져 뜻밖의 충격을 안겼다. 이에 그녀가 쓰러진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증이 치솟고 있는 상황. 이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에는 송나희와 윤규진이 함께 여행을 떠나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순간이 담겨있다. 햇살 좋은 공원에서 나란히 앉아 이야기를 나누는 두 사람의 얼굴에는 환한 미소를 띠고 있어 보는 이들의 심장을 간질거리게 한다. 장소를 불문하고 마주한 서로에게 지어 보이는 행복한 표정과 다정한 눈빛에서는 더욱 깊어진 사랑을 엿볼 수 있게 한다. 두 사람은 데이트 내내 달달한 기류를 형성해 보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