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런닝맨, ‘모체좀비’ 송지효의 진실 밝혀진 순간 ‘최고 시청률 7.1’, 최고의 1분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지난 5일 방송된 SBS ‘런닝맨’이 방송 10주년을 맞아 ‘레전드 레이스’ 두 번째 편인 ‘2020 환생 특집’을 선보이며 분당 최고 시청률 7.1%까지 치솟았다.

이날 레이스는 2013년 방송 당시 1930년대와 2013년을 배경으로 시공간을 넘나드는 파격 구성과 반전으로 큰 화제를 불렀던 ‘환생 레이스’의 2020 버전이다. 가수 지코, 선미, 개그맨 조세호, 배우 이도현이 게스트로 함께 하며 그 의미를 더했다.

멤버들은 지코팀, 선미팀, 세호팀, 도현팀으로 나뉘어 인간의 이름표를 뜯어먹는 좀비 떼와 대결을 펼쳤다. 특히, 좀비는 외형이 인간과 같은 상급 좀비와 하급 좀비로 나눠지고 판정 티켓를 찾아 판정대에 상급 좀비를 세워야 했다.

개그맨 지석진이 좀비들에게 습격당하며 하급 좀비가 된 가운데, 처음으로 판정대에 오른 양세찬은 백신을 찾지 못해 상급좀비가 됐다. 이후 멤버들은 줄줄이 상급, 하급 좀비가 되어 인간들의 입지가 좁아졌다.

이 중 유재석은 살아남아 우연히 감염의 방을 발견하면서 감염방법을 알게 됐고, 인간항체임을 밝히는 지코와 백신을 먹었다는 송지효를 데리고 응급차에 탔다. 하지만 송지효가 모체좀비임이 밝혀지며 인간이 패배하고 말았다. 이 장면은 분당 최고 시청률 7.1%를 기록하며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한편, 오는 12일(일) 방송되는 ‘런닝맨’은 시청자와 함께 하는 10주년 특별 생방송으로 꾸며진다.




'도도솔솔라라솔' 김주헌, 고아라 한정 키다리아저씨! ‘낭만 닥터’ 변신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도도솔솔라라솔’ 김주헌이 고아라 한정, 한없이 다정한 ‘낭만 닥터’로 변신한다. 오는 8월 26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 측은 오늘 7일, 언제나 생기발랄한 구라라(고아라 분)와 그를 꿀 떨어지는 눈빛으로 바라보는 ‘키다리 아저씨’ 차은석(김주헌 분)의 스틸컷을 공개해 흥미를 자극한다. ‘도도솔솔라라솔’은 에너제틱 피아니스트 구라라와 알바력 만렙 선우준(이재욱 분)의 반짝반짝 로맨틱 코미디를 그린다. 저마다의 상처와 비밀을 안고 작은 시골 마을 피아노학원 라라랜드에 모여든 이들의 이야기가 달콤한 설렘과 함께 유쾌한 웃음을 선사한다. 드라마 ‘최고의 이혼’을 공동 연출한 김민경 감독과 ‘내 뒤에 테리우스’, ‘쇼핑왕 루이’ 등으로 두터운 팬층을 확보한 오지영 작가의 의기투합은 섬세하면서도 감각적인 로맨틱 코미디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미워할 수 없는 ‘저세상 텐션’의 사고유발자 구라라로 변신한 고아라, 차가울 것 같지만 따뜻한 ‘반전남’ 선우준으로 분해 여심을 자극할 이재욱. ‘웃픈’ 갱생을 시작하는 두 사람의 신박하고 유쾌한 로맨스에 ‘키다리 아저씨’ 김주헌이 합류해 따뜻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