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굿캐스팅, 순간 최고 10.5! 5주 연속 월화극 올킬…적수란 없다!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의심하는 거 아니야, 확신이지”

‘굿캐스팅’ 최강희가 마이클의 정체를 확신하고 본격적인 반격을 예고하면서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굿캐스팅’ 9회 분은 순간 최고 시청률 10.5%, 수도권 시청률 9.4%(이상 닐슨코리아 수도권, 2부 기준)를 기록했다. 또한 2049 시청률 역시 월요일 방송된 프로그램 전체 1위를 차지, 9회 연속 전 채널 포함 동시간대 시청률 1위라는 올킬 행보를 이어갔다. 이날 방송에서는 최강희가 마이클을 잡기위해 이상훈의 물밑 거래 요구를 수락하는가 하면, 유인영이 자신과 딸을 지키기 위해 팀을 배반하려는 모습으로 충격을 안겼다.

백찬미(최강희)는 괴한의 주사기에 찔리는 공격을 받자마자, 갖고 있던 해독제를 바로 투여하는 기지를 발휘, 가까스로 정신을 차렸던 상황. 백찬미는 운전 중인 괴한에게 역공을 가했고, 괴한의 정체가 다름 아닌 서국환(정인기)이 보낸 요원임을 알고 충격에 휩싸였다. 더욱이 임예은(유인영)을 뒤쫓아 왔던 괴한은 의문의 휴대전화를 건넨 후 사라졌고, 수화기 너머에는 임예은의 딸의 목소리가 들려왔던 터. 임예은은 어린 딸에게까지 위협의 손길이 뻗친 것에 경악했고, 괴한은 “팀원들이 뭘 하는지 보고만 하라”고 요구, 임예은을 강하게 압박했다.

더욱이 탁상기(이상훈)는 명계철(우현)에게 전화를 걸어 “차명계좌의 절반을 달라”는 요구를 건넸고, 명계철은 서국환에게 연락을 취해 탁상기를 처리해달라고 부탁했다. 그 후, 피철웅(배진웅)이 입원해 있는 보호병동에 세탁물 업체 직원으로 변장한 의문의 사내가 나타나 연막탄을 터트려 화재경보기를 작동시켰고, 모두가 혼란에 빠진 틈을 타 피철웅을 죽이고 감쪽같이 사라지는 충격적인 사건이 일어났다.

본격적인 악의 폭주를 시작한 서국환은 동관수(이종혁)의 직위해제와 더불어 팀 해체를 전격 지시했고, 의문점이 가득한 피철웅 살해 사건 역시 탁상기가 범인이라는 성급한 결론을 지어 모두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백찬미는 서국환을 찾아가 “왜 내 뒤를 캔 거냐”라고 분노를 터트렸고, 서국환은 눈 하나 깜짝하지 않은 채 “옛날 과외학생과 재회해 정신 못 차리고 있길래 감시했다”라며 “3년 전처럼 내부 배신자 노릇을 한 것이냐”라고 맞받아쳐 백찬미를 경악케 했다.

무력하게 당할 수밖에 없는 상황에 좌절하고 분노하던 백찬미는 우연히 탁상기에게서 걸려온 전화를 받았고, 탁상기는 “누군가 피철웅을 죽이는 동영상을 갖고 있다”라며 “명전무가 금고 안에 숨겨둔 장부를 가져오라”는 거래를 제안했다. 그리고 “범인은 니 옆에 있어. 아주 가까운 곳에”라는 의미심장한 말로 의구심을 키웠다.

결국 백찬미는 임예은과 황미순(김지영)을 찾아가 탁상기를 직접 만나겠다고 선언했던 상태. 서국환을 의심하냐는 임예은의 질문에 백찬미는 “의심이 아닌 확신”이라고 단언했다. 그리고 임예은은 앞서 괴한이 건네준 휴대전화를 꺼내든 후 “백찬미 요원이 내일 장부를 훔친다”고 기밀을 보고하는 모습으로 충격을 안겼다. 어떤 힘겨운 상황에서도 서로를 의지하며 끈끈한 팀워크를 자랑했던 마이너 요원들이 끝내 와해되고 말 것인지 다음 회에 대한 궁금증을 폭증시키고 있다.

방송 후 시청자들은 “대박 반전이다. 임예은이 배신을?” “정말 서국장이 마이클인가? 믿을 수 없다” “탁상기 또 뒤통수 칠 것 같은데. 흥미진진하다” “내용이 예상이 안 된다. 미친 드라마!” “이런 반전이 있을 줄은! 명전무 비밀장부에 무슨 내용이 들어있을까?” 등의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SBS 월화드라마 ‘굿캐스팅’ 10회는 26일(오늘) 밤 9시 40분 방송된다.




편의점 샛별이, 오늘 영업 개시! 지창욱 김유정 ‘11 꿀조합’ 신상 케미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편의점 샛별이’가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6월 19일 오늘 밤 10시 SBS 새 금토드라마 '편의점 샛별이'가 첫 방송된다. ‘편의점 샛별이’는 훈남 점장 최대현(지창욱 분)과 4차원 알바생 정샛별(김유정 분)이 편의점을 무대로 펼치는 24시간 예측불허 코믹 로맨스 드라마. 여름의 무더위를 날려버릴 유쾌한 웃음을 장전한 채 출격을 앞두고 있다. 첫 방송 전 ‘편의점 샛별이’의 관전 포인트를 미리 살펴봤다. ● 순한맛 점장 지창욱X매운맛 알바생 김유정의 ‘1+1 꿀조합’ 케미 지창욱, 김유정의 새로운 변신은 ‘편의점 샛별이’를 기다리는 이유 중 하나다. 돌아온 ‘로코 장인’ 지창욱은 멋짐을 내려놓은 코믹 생활 연기로, 편의점에서 툭 튀어나온 듯한 점장 최대현 캐릭터를 그려낸다. 또 김유정은 사랑스러우면서도 똘끼 가득한 알바생 정샛별 역을 맡아, 지금껏 보여준 적 없는 매력들을 선보인다. 여기에 처음으로 액션스쿨까지 등록했다는 ‘액션 샛별’ 김유정의 모습도 기대 포인트. 허당끼 넘치는 ‘순한맛’ 점장 최대현과 똘끼 충만한 ‘매운맛’ 알바생 정샛별. 캐릭터 설명만으로도 환상의 꿀조합 케미를 예고하는 지창욱, 김유정의 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