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시

전체기사 보기

“한식 문화를 담다” 개막식 행사 200여명의 한,중 관계자 참관 성황리 진행

한식 문화를 담다, 한,중수교30주년 한국주관 행사로 진행해

지난 9월 17일~18일 중국 산둥성 위해시 경제개발특구 한락방에서 2021 한식, 문화를 담다 개막식이 한,중 정부관계자 및 기업등 내외빈과 관람객 2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성황리에 종료되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 상황에서도 국제민간문화교류의 끈을 놓지 않는 (사)한국식음료문화협회(협회장 이계홍)가 서울특별시의 후원을 받아 진행하였고 한국의 식문화와 다양한 K-Culture를 소개하기 위해 진행되며 위해시 한락방에 한국체험.홍보관을 개관하여 그 시작을 알리기 위해 진행된 행사이다. 2022년 한중수교30주년을 기념해 한국주간 행사의 일환으로 위해시한국인(상)회와 위해시 일심공익(자원봉사단체)이 함께 주관하여 그 의미를 더하였고 재외동포들에게 한국의 위상을 알리는 좋은 계기가 되었다. 개막식 행사에서 한식, 문화를 담다 홍보,체험과 개관과 한중수교30주년 기념식, 한국측의 한복 패션쇼와 K-pop 공연, 태권도 시범등 다양한 문화 행사가 진행되었으며 국제민간문화 교류의 행사로 중국측의 치파오 패션쇼와 경극, 전통악기 연주 등이 공연되 상호 문화교류의 장을 체험할 수 있었다. 특히 코로나로 인해 직접 올수 없었던 서울특별시 의회 김인호 의장의 영상 인사말이






한국인공지능협회, ‘수출바우처 사업’ 수행 기관 선정… AI 기업 글로벌 진출 지원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사단법인 한국인공지능협회이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및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가 주관하는 '수출지원기반활용사업(이하 수출바우처사업)' 조사,일반 컨설팅 분야의 2022년도 수행 기관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수출바우처사업은 기업들이 필요 분야의 다양한 서비스를 지원받을 수 있도록 정부가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의 수행 기관으로 선정되려면 참여 기업에 서비스를 명확하게 제공할 수 있는지, 그 서비스를 유지할 수 있는지에 대한 구체적 자료를 제시해 평가,승인받아야 한다. 한국인공지능협회는 이번 사업으로 인공지능 기업의 글로벌 진출을 가속하고, 국내,외 투자 활성화 및 연구 협력과 혁신 역량 강화 및 증진하는 것에 중점을 두고 있다. 구체적으로 수출바우처를 통해 참여 기업에 △인공지능 컨설팅 및 인증 △국내,외 인공지능 전시회 등을 통해 투자 및 해외 판로 개척을 제공할 예정이다. 한국인공지능협회는 국내 최대 인공지능 회원사(500여개)를 보유한 한국 인공지능 산업 대표 기업으로, 디지털 전환의 시대에 인공지능 생태계를 구축하고 모든 산업에 인공지능 도입의 완성을 목표로 다양한 분야에서 인공지능 사업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