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박태환x설인아x김재원, ‘희망TV’와 함께 바다를 지킨다!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대한민국 대표 사회공헌 프로그램 '희망TV'는 '세상을 구하는 나눔'이란 주제로 오는 18일부터 19일까지 총 13시간 동안 생방송을 진행한다.

특히 SBS와 국제환경단체 '그린피스'가 손을 잡고, 지난 희망TV에서 소개했던 메타버스 'SBS 희망City' 앱으로 가상 현실 세계를 구현했다. 이를 통해 시청자들이 'SBS 희망City'에서 그린피스의 환경 캠페이너와 소통하며 환경 보호의 필요성을 깨닫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

18일(금) 17시 30분부터 19시 50분까지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5부와 6부에서는 위기에 처한 바다를 지키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소개한다. 특히 지난 6월 희망TV에서 해양 쓰레기 수거에 도전했던 마린보이 박태환이 또다시 활약을 펼친다. 해양 쓰레기로 인해 꼬리가 잘린 남방큰돌고래 '오래'의 사연을 듣고 이번에는 제주 바다에 뛰어든 것. 그가 두 눈으로 목격한 해양 쓰레기의 실태는 과연 어떨까?

배우 설인아는 해양 쓰레기 때문에 한쪽 다리를 절단해야 했던 푸른바다거북 '나사'를 만나기 위해 울산으로 향했다. '나사'는 오른쪽 뒷다리를 잃은 것도 모자라 오른쪽 앞다리의 상처도 깊어 제대로 유영하기 쉽지 않은 상태였는데. 설인아는 '나사'가 처한 상황을 안타까워하며 수중운동부터 수조 청소까지 자처해서 돕는 모습을 보였다.

그런가 하면 배우 김재원은 그린피스의 환경감시선 류한범 일등항해사와 화상 인터뷰를 진행했다. 국내 최초로 공개되는 환경감시선의 내부는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할 것이다. 그리고 류한범 일등항해사가 직접 경험한 남극 바다의 충격적인 이면부터 우리가 잘 몰랐던 환경감시선의 역할을 들어보고, 수개월을 배 위에서 지내는 일등항해사의 일과까지 밀착 취재해 전달한다.

박태환, 김재원, 김나한, 김연하 그린피스 해양 캠페이너와 이영란 수의사 등이 출연하는 SBS희망TV 5부와 6부는 오는 18일(금) 오후 17시 30분부터 19시 50분까지 약 140분간 상암 SBS 프리즘 타워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