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뮤직서커스 대표 강사 다이애나, ‘2020 대한민국 미래를 여는 인물 대상’ 수상


‘거꾸로 학습법’ 적용해 코로나 시대에 적합한 언택트 교육 프로그램 개발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뮤직서커스 다이애나 대표 강사가 지난 27일 국회의원회관 제1 소회의실에서 진행된 ‘2020 대한민국 미래를 여는 인물 대상’을 수상했다.

이 상은 창간 17주년을 맞은 일간신문 대한뉴스가 국가 발전과 국민 복지 향상에 공헌한 자를 선발하는 것으로 우수 모범 사례를 공표하고 있다.

다이애나 강사는 음악 교육계에 새로운 교육법을 도입하고 음악실기 분야에서 온라인 교육과 오프라인 교육을 혼합한 ‘블렌디드’ 학습 프로그램을 개발, 언택트 시대의 음악 교육을 한 단계 발전시킨 공로를 인정받아 교육인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다이애나 강사와 뮤직서커스가 공동개발한 ‘블렌디드’ 강의는 ‘거꾸로 학습’ 이론을 적용해 학습자가 온라인 강의를 듣고 녹음 피드백을 보내 1차 점검을 받은 후에 오프라인 레슨을 진행하는 방법을 말한다. 학습 속도를 높이면서 교수자와 학습자의 만남 시간을 줄여 효과성과 효율성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았다는 평가를 받았다.

또한 마인드맵을 활용해 학습자가 이해한 내용을 학습자 언어로 인출하고, 이를 첨삭해 학습자 개인의 약점을 보완하는 학습 방법을 음악임용 교육에 도입해 효과적인 수업 방식으로 인정받았다. 특히 코로나19로 언택트 교육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상황에서 사제 간 직접적인 만남을 최소화하면서도 개별 맞춤형 수업이 가능하다는 점에서 주목을 받았다.

뮤직서커스 다이애나 강사는 “현대 교육이 교수자 중심이 아니라 학습자 중심으로 이동하면서 학습자의 이해 수준에 맞춘 비계설정과 피드백이 중요해지고 있다. 앞으로도 일방적인 교육이 아니라 학습자와 교수자의 상호작용을 활발하게 할 수 있는 학습법이 다양하게 도입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수상소감을 말했다.

다이애나 강사는 음악임용실기 전문교육기관 뮤직서커스에서 음악실기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노량진 윌비스임용학원에서 음악임용 대표 강사로 활동하면서 효과적인 교습법 개발을 위해 힘쓰고 있다.

한편 뮤직서커스는 2019년에도 교육 부문 국회의원상, 대한민국 교육산업대상, 교육 분야 대한민국 혁신기업 대상 등을 수상한 바 있는 저력 있는 음악임용 전문기관으로서 대한민국 음악 교육 연구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한국인의 노래, 최수종이 듣자마자 ‘역대급’이라 극찬한 주인공의 노래는?

(덕스프레드 - 영화/공연 미디어) KBS 1TV "한국인의 노래" 최수종이 서울 광진구를 찾았다. "한국인의 노래"는 MC 최수종이 노래의 꿈을 안고 살아가는 사람들을 찾아가, 그들의 사연을 담은 노래를 배달해주는 프로그램이다. 지난주 방송에서는 ‘국악 효자’ 정보권 씨와 ‘언더그라운드 팝 실력자’ 윤준 씨의 사연과 노래가 공개되며 화제를 모았다. 오늘인 31일 방송되는 "한국인의 노래"에서는 오늘의 주인공을 만나기 위해 광진구의 한 선술집 찾은 MC 최수종의 모습이 그려진다. 그곳에서 만난 오늘의 주인공은 선술집을 운영하며 요리, 서빙뿐만 아니라 노래까지 부르는 ‘감성 보컬 선술집 사장’이라는 소식이다. 한때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우승하며 가수의 꿈에 거의 근접했던 주인공이 풀릴 듯 풀리지 않던 자신의 음악 인생 이야기를 털어놓는다. 음악 시작 계기를 묻는 최수종의 질문에 주인공은 어릴 적 부모님이 족발집과 노래방을 운영했던 사연을 소개한다. 여러 일을 하느라 바쁜 부모님 대신 노래방 카운터를 보기도 했던 주인공은 자연스레 노래를 많이 부를 수밖에 없었다고 밝힌다. 이후 성인이 되며 소속사 연습생 생활도 했던 주인공은 여러 요인이 겹치며 결